반응형






‘2015년공무원봉급표’ 공무원연봉, 보수 3.8% 인상, 대통령의 연봉, 9급공무원, 7급공무원의 봉급




2015년 공무원 봉급이 일률적으로 3.8%가 인상된다고 한다. 불경기가 지속되고 있어 서민들은 삶에 허덕이고 있는데 공무원 봉급은 계속해서 인상되고 있는 모습이 별로 보기좋은 모습은 아닌 것 같다.



12월 30일 정부는 정흥원국무총리 주관으로 열린 국무회의에서 2015년도 공무원보수를 3.8% 인상하는 ‘공무원보수 및 여비규정’ 개정안을 의결했다고 한다.

공무원보수가 3.8% 인상됨에 따라 최하위직 공무원부터 각부처 장관, 국무총리, 그리고 대통령까지 모든 공직자의 2015년도 보수가 일률적으로 3.8% 인상되게 되었다.


공무원보수 인상의 기준은 물가상승률과 민간임금과의 형평성, 그리고 공무원의 사기앙양 등을 고려해서 이같은 인상안을 확정했다고 한다.


그렇다면 2015년도 대통령과 국무총리의 보수는 얼마나 될까?

올해 박근혜대통령의 연봉이 1억 9천6백 40만 원이므로 2015년도 3.8% 인상된 대통령의 연봉은 2억을 넘어선 2억 3백80만 원으로 인상된다. 또한 국무총리 연봉은 1억 5천 8백만 원이 되며 부총리와 감사원장은 각각 1억 2천만 원으로 인상된다.


2015년 일반직공무원 봉급표


그럼 3.8%가 인상된 2015년도의 공무원의 보수는 얼마나 될까?

2015년도에는 공무원들의 봉급도 일률적으로 3.8%가 인상됨에 따라 내년 일반직 9급공무원 1호봉의 봉급은 127만 4천 2백원을 받게됬으며 7급공무원 1호봉의 봉급은 160만 6천 9백원, 5급공무원의 1호봉 봉급은 2백 17만 7백원의 봉급으로 인상됐다. 


그렇지만 공무원은 이러한 봉급만 받는 것이 아니고 봉급 이외에도 여러 가지 수당이 붙기 때문에 공무원들이 받는 실제 보수는 더욱 많다. 상여금, 직책수당, 직무수당, 초과근무수당, 식비, 출장비 등 매달 이같은 별도의 수당을 지급받기 때문에 공무원봉급표에 제시된 봉급보다 더 훨씬 많은 보수를 공무원들은 받게 된다. 상여금(보너스)는 두달에 한번 정도 지급받을 정도로 요즘 공무원들의 봉급은 상당히 많이 현실화되어 있다.


그리고 병사봉급은 내년도엔 15% 인상되며 경찰·소방 간부후보생의 임용 전 교육기간 봉급도 백만원 정도 인상될 예정이라고 한다.



올해 12월 정기국회에서 서민들의 극렬한 반대를 무릅쓰고 담배가격을 2,000씩 일률적으로 인상했는데 결국 그 이유를 알 것만 같다. 결국 공무원들의 봉급을 3.8% 인상하기 위해서 필요한 재원을 서민들이 주로 애용하는 담배값 인상으로 확보한 것으로 보인다.


지금 경기가 몇 년동안 계속해서 불경기를 겪고 있는데 서민들은 힘들게 살고 있는 가운데에 공무원의 봉급을 현실을 고려하지 않은 채 일률적으로 인상하는 것을 보면 정말 보기가 좋지 않다.

먹고 살기 힘들어서 자살자가 한해 수천명씩 발생하고 있는데 이러한 상황에서 과연 공무원의 봉급 인상이 타당하다고 볼 수 있겠는가?

공무원의 봉급 인상은 국민의 의사가 배제된 그들만의, 그들만을 위한 잔치일 뿐이다











Posted by 프린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